top of page
  • Master

구글, 美 FTC에 마이크로소프트 애저(Azure) 독점 조항 고발


미국과 유럽 전역에서 수년간 독점 논란을 겪고 있는 구글이 오랜 라이벌인 마이크로소프트(MS)의 반경쟁적 관행에 대한 문제를 제기했다.


22일 미국 경제매체 CNBC에 따르면 구글은 전날 미연방 통상위원회(Federal Trade Commission)에 보낸 공개서한에서 "MS가 클라우드 컴퓨팅 시장을 통제하기 위해 클라이언트를 구속하는 불공정한 라이선스 조항을 사용했다"고 주장했다.


MS의 클라우드 서비스 애저(Azure)에서 다른 소프트웨어 제품을 사용하지 못하고, MS 윈도 서버나 MS 오피스 제품만 사용하도록 강제하고 있다는 게 주요 골자다.

구글은 MS가 복잡한 소프트웨어 라이선스 계약으로 사실상 자사 클라우드 내에서 다른 회사의 소프트웨어를 사용하지 못하도록 만듦으로써 "소프트웨어 공급업체 다변화를 막는다"고 말했다.


구글은 이러한 통제가 중대한 국가 안보 및 사이버 보안 위험을 야기할 수 있다고도 주장했다. 소프트웨어 독점이 지속되면 지난 2020년 미국 정부를 포함, 1만8000여개 기관과 기업이 피해를 본 솔라윈드 해킹 사건이 재발할 수 있다는 관점에서다.


한편 구글은 오래도록 독점 논란에 직면해 왔다. 이에 일각에서는 이번 고발이 자사를 둘러싼 논란을 분산시키기 위함이 아니냐는 해석이 나오고 있다.


앞서 지난 1월 미국 법무부는 구글의 광고 사업을 겨냥해 2년여 만에 두 번째 반독점 소송을 제기한 바 있다.


최근에는 미국 최대 신문출판회사 가넷을 포함한 200여개 언론사가 구글을 상대로 디지털 광고 독점에 관한 소송을 제기해 화제가 됐다.


구글은 이 밖에도 여러 소송을 마주한 상태로 언론사에 뉴스 전재료를 지급하는 등 독점 논란을 잠재우기 위해 안팎으로 노력 중이다.

조회수 1회

Comments


bottom of page